\'지중해의 빛-幻\'전 <서울신문 2013년11월13일> 조회수:705




한국과 유럽을 오가며 활동하는 화가 이현이 오는 17일까지 서울 서초동 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개인전 ‘지중해의 빛-환(幻)’을 열고 있다. 2000년부터 스무 차례 전시회를 열며 소개해 온 ‘지중해의 빛’ 시리즈 50여점을 모았다.

작가는 27살 때 로마로 유학을 떠나 국립로마미술대에서 회화를전공했다. 이번 전시에선 ‘회화의 본질’을 탐구하는 과정에서 나온 작품들의 명쾌한 선과 면, 색의 대비가 돋보인다. 이탈리아 국립 베네치아궁전박물관에서의 전시도 앞두고 있다. (02)580-1300.

관련글 : 없음 글쓴시간 : 2013/12/13 16:48 from 121.173.238.94

[목록보기] [이전] [다음]